관원생 | 학부모
 
 
 
HOME > 커뮤니티 > 교육자료실
 
행복이 자라는 나무
조회 : 31315        작성자 : 관장님   

행복이 자라는 나무



나무가 자라기위해서
매일 물과 햇빛이 필요하듯이
행복이 자라기 위해서는
아주 작은 일에도
감사하는 마음이 필요합니다.



내가 가진 것이 없어 보이는 건
가진게 없는게 아니라
내 자신에게
만족할 수 없기 때문입니다.



아이들의 웃음을 행복으로 보고
아무일도 없던
늘 그런 일상에도 감사합니다.



행복을 저금하면 이자가 붙습니다.
삶에 희망이 불어나는거지요.



지금 어려운건
훗날 커다란 행복의 그늘을
만들어 줄 것임을 믿습니다.



사람과 부대끼며 살아가는 건
두려움이 아니라
행복의 자잘한 열매입니다.



썩은 열매는 스스로 떨어지고
탐스런 열매만이 살찌우게 됩니다.



행복하고 싶다면
지금 당장 마음의 밑바닥에서
시들어가는 행복을 꺼내고 키우셔요.



할 수 있는 것을 하지 않으려는 거
그것은 죄입니다.



누군가 나를 안타까운 맘으로
지켜보고 있다면 보여주셔요.
그게 행복의 시작이 됩니다.

할 수 있습니다.


그리고 해야만 합니다.
내 존재의 가벼움은 처음부터 없는거죠.

사랑받고 있음을 잊었나 봅니다.


잠시 일상의 중독에서 벗어나
햇살과 만나보셔요.



세상은 다 그렇게 살아가는 것 같지만
꼭 그런 것만은 아니랍니다.


많은 사람들이 부유하기 위해서만 사는게
아니라는 걸 알고 있지요.



사는 모습이 다 다르듯
보는 눈도 달라져야
여러 모습을 볼 수 있습니다.


한가지의 눈은 하나만 보게 된다는 거.



가진 것은 언제든 잃을 수 있지만
내 행복은 지킬 수도 느낄 수도 있습니다.



쉽게 무너지는 마음은 당신의 모습이 아님을
잘 알고 있지요.


그 누구보다도 모두 행복할 권리를
누려 보도록 해요


[좋은 글 중에서]



작성일자 : 2012년 09월 16일


232의 글 ( 1 / 16 )
번호 화일   제목 작성자 등록일 조회수
232 필요한 자리에 있어주는 사람 [3]관장님13-10-0356648
231 세상의 참된 주인공은 당신입니다. [1]관장님13-09-0850270
230 인생에서 꼭 필요한 다섯 가지 끈 [0]관장님13-07-2145962
229 ♡마음의 여백이 소중한 이유♡ [3]관장님13-04-2850750
228 함께할 줄 아는 사람♡♡♡ [4]관장님13-03-1053516
227 내일 일을 미리 걱정하지 말라. [5]관장님13-01-1329122
226 어느 의사의 유언 [4]관장님12-11-2529318
225[선택] 행복이 자라는 나무 [1]관장님12-09-1631315
224 손가락이 다섯개인 이유 [17]관장님12-08-1231400
223 생각나는 얼굴이 되고 싶습니다. [6]관장님12-07-2932019
222 잠시 속아도 좋은 글귀 [6]관장님12-06-1733832
221 율곡이 스무 살 때 자신을 경계하기 위해 지은「자경문」 [5]관장님12-04-2932680
220 내 속에 빛나는 보석♡ [2]관장님12-03-2532517
219 아름다운 우정♡이란 [7]관장님12-02-0539991
218 우리에게 필요한 세가지(인생의 세가지) [3]관장님11-12-2534880

[1][2][3][4][5][6][7][8][9][10][다음 10개]
 
 
 
 
   
대구광역시 동구 율하동 894번지 / ☎TEL: 053-964-6405 안일태권도체육관